미엘피부과의원광명본점

  • 02-897-0100

미엘 이야기

MIEL STORY

게시판 뷰
제모좋타
작성자 | 삐삐머리 작성일 | 2011-07-08
겨털로 정말 불편했는데~

여름이면 눈 돌아갈정도로 하루일과 마무리를 털뽑는로 자기전 항상 전쟁이었는데~

진작할껄 아프면 어쩌나 아프면 어쩌나 미루고 미루다가...

친구가 미엘에서 마취연고 바르고 했다고 해서..

마취연고 바르고 해주는 곳이 별루 없더라구요~

간호사 언니 앞에서 겨드랑이를 보여주는게 얼마나 쑥스럽던지..

마취 연고를 바르라는 건지 말라는건지 망설이다.

간호사언니 앞에서 겨드랑이 만세를....하고 말았습니다.ㅠㅠ

제모받기전엔 일주일도안돼 털들이 올라오는 것들이.. 지금은 어찌나 편한지..

3차받았는데~ 완전 신기하게 자라는것도 늦고 털도줄고~ 덩달아 내 눈도 편하고..여자라면 공감하죠?

우선 원장님 감사하고요~ 이마제모  원숭이 이마라고 해야하나~ 진짜 하고싶네요~

여자들 욕심이란 정말 끝이없나봐요~ 병원가니까 필러도 보톡스도 피부관리 다하고싶어요...

병원깨끗하고 넓고~ 정말 편안하게 잘받았습니다.

대기중에도 가운입고 있다고 불편할가봐 혼자만에 대기공간도 준비해주시고~

감사합니다~~~~~~~~~~~~~~~~미엘♡
글수정 목록
  이전글 완전 만족도 100%시술
  다음글 이런느낌~